인천-중국 웨이하이, 문화‧체육‧관광 교류 협력하기로
상태바
인천-중국 웨이하이, 문화‧체육‧관광 교류 협력하기로
  • 심순자 서울.인천본부/사회부차장
  • 승인 2024.04.02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황효진 정무부시장, 량 하오 웨이하이 부시장과 접견
양 ​​​​​​​도시, FTA 지방경제협력 시범도시 선정 이후 교류 이어와 -
황효진 글로벌도시정무부시장이 1일 시청 접견실에서 중국 웨이하이시 량 하오 부시장과 문화·체육·관광 교류 활성화 협력방안을 논의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황효진 글로벌도시정무부시장이 1일 시청 접견실에서 중국 웨이하이시 량 하오 부시장과 문화·체육·관광 교류 활성화 협력방안을 논의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광역시는 4월 1일 황효진 글로벌도시정무부시장이 시청을 방문한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시 량 하오(梁 皓) 부시장을 접견하고 양 도시 간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인천-웨이하이 문화관광과 스포츠 교류 등을 위해 인천을 방문한 웨이하이 량 하오 부시장은 “인천은 인천국제공항 등 우수한 교통 네트워크와 역사문화유산, 풍부한 자연을 가지고 있고, 웨이하이와 가까워 양 도시 간 관광산업 전망이 밝다”면서 “그 간의 교류를 바탕으로 관광시장 개척과 산업촉진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황효진 부시장은 “인천과 웨이하이시는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지방경제협력 시범도시로서 한·중 대외경제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하는 핵심도시로 함께 발전해 왔다”며 “한·중 FTA 시범도시의 성공적 수행과 실질적 성과 창출을 위해 양 도시가 다방면에서 협력하는 것은 중요하며, 인천-웨이하이 간 무역, 투자, 서비스, 산업협력 뿐만 아니라 문화, 관광, 스포츠 등 교류도 확대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웨이하이시 시내 전경
웨이하이시 시내 전경

 량 하오 웨이하이 부시장도 황효진 부시장의 제안에 공감하며 양 도시간 문화, 관광, 체육분야 교류 확대 방안을 모색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인천시와 웨이하이시는 2015년 FTA 지방경제협력 시범도시로 선정된 이후 같은 해 양 도시 간 「지방경제협력 강화합의서」를 체결하고 매년「인천-웨이하이 지방경제협력 공동위원회」 개최 및 상대 지역에 대표처를 설립하는 등 양 도시 지역 산업 진출과 문화, 인적교류 등을 추진하고 있다.

 중국 웨이하이시는 인천에서 최단거리(370여km)에 위치한 인구 300만의 산둥성 최동단 항구도시다. 특히 관광산업이 발달해 2023년에는 국내‧외 관광객이 5,000만 명 방문했으며, 무역업과 경공업(수산품가공업, 기계제조업, 신재료제품산업 등)이 발달한 도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사무소 : 02-833-7676  FAX: 834-7677
  • 세종.대전. 충청지역본부: 044-866-7677
  • 부산.경남지역본부: 051-518-7677
  • 경기지역본부 : 031-492-8117
  • 광주.호남지역본부 : 062-956-7477
  • 본사 : 대구광역시 수성구 국채보상로200길 32-4 (만촌동)
  • 053-746-3223, 283-3223, 213-3223.
  • FAX : 053-746-3224, 283-3224.
  • 신문등록번호 : 대구 아 00028
  • 등록일 : 2009-07-29
  • 사업자번호 502-27-14050
  • 발행인 : 李恒英
  • 편집인 : 李日星
  • 독자제보. 민원 010-2010-7732, 010-6383-7701
  • 이메일 sunstale@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원 부장
  • Copyright © 2024 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unsta@sunnews.co.kr
  • 인신위
ND소프트